건국대병원 신현진 교수, 새 결막낭종 제거술 개발

레이저로 치료성공률 높고, 수술시간 2분여로 짧아 건국대병원 안과 신현진 교수가 세극등 현미경을 이용한 레이저 결막낭종 제거술을 개발했다. 이는 지난 4월 SCI급 국제학술지인 ‘각막(Cornea)’에 게재됐다. 눈은 동공과 홍채로 이뤄진 검은 자위와 결막에 덮여 있는 흰 자위로 구성돼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