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만 의심하다 뇌졸중 놓치지 마세요

일교차 큰 지금, 고령자와 만성질환자 조심해야 전국민이 ‘코로나19’를 경계하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19 예방도 중요하지만 기저질환 관리도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가 면역력이 높은 사람들에게서는 감염되지 않거나 감염되더라도 회복 속도가 빠를 수 … Read More

심방세동 환자 금연하면 심뇌혈관질환 발생 줄어

분당서울대병원 이기헌 교수팀, 건보공단 코호트 자료 분석결과 ‘심방세동’은 온 몸으로 혈액을 보내주는 심장 속 심방이라는 부위에 문제가 생겨 평상시처럼 규칙적으로 수축하지 못하고 가늘게 떨리는 질환으로, 체내에 산소공급이 원활하지 못해 피로감, … Read More

심장질환 놔두면 ‘뇌경색증’ 불러

심장에서 생긴 혈전이 뇌로, 뇌경색증 부르는 심방세동 뇌경색증은 뇌혈관이 막히면서 혈액을 공급받지 못한 뇌조직이 괴사되어 기능을 할 수 없게 되는 질환이다. 보통은 뇌혈관 자체의 동맥경화증에 의해 혈관이 막히지만 일부 경우에서는 … Read More

심방세동 치료 2시간 내에 끝내

건국대병원, 더 빠르고 안전한 심방세동 치료법 시작 건국대병원이 심방세동 치료법인 냉각 도자 절제술을 시작했다. 냉각 도자 절제술은 폐정맥 입구를 풍선으로 막은 후 폐정맥 입구 전체를 영하 6~60도로 얼려 조직을 괴사시키는 시술이다. 심방세동은 … Read More

혈관 좁아지는 동맥경화, 심각해져야 알아채는 이유는

혈관에 쌓인 지방&콜레스테롤이 유발, 협심증과 뇌경색 등 일으켜 동맥의 가장 안쪽인 내막에 콜레스테롤이나 중성지방 등이 쌓여 혈관이 좁아지면 심장근육으로 산소와 각종 영양분을 공급하는 관상동맥, 뇌 및 하지로 가는 동맥에 혈류장애가 발생하게 된다. 이때 … Read More

나타났다가 사라져 골치아픈 ‘미니 뇌졸중’

뇌졸중∙뇌경색으로 발전하기 전에 치료해야 10월 29일은 세계 뇌졸중기구가 정한 ‘세계 뇌졸중의 날’이다. 전세계 인구 6명 중 1명이 뇌졸중을 경험하는 만큼 경각심을 갖자는 의미에서 지정했다. 한국도 예외는 아니다. 뇌졸중은 우리나라 단일 … Read More

뇌졸중 알아채는 5가지 증상과 8가지 예방법

뇌졸중은 전 세계 사망 원인 2위로 알려져 있을 만큼 환자 수도 많고 위험도도 상당히 높은 질환이다. 사망에까지 이르진 않더라도 뇌졸중을 앓고 나서 반신마비나 언어장애가 찾아와 평생 고생하는 사람이 많다. 뇌졸중은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