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 파괴하는 파킨슨병, 치료방법은?

파킨슨병은 치매 다음으로 흔한 퇴행성 뇌 질환이다. 1817년 질환을 처음 보고한 의사 제임스 파킨슨(James Parkinson)의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다. 파킨슨병은 중뇌에 위치한 흑질이라는 뇌의 특정부위에서 도파민을 분비하는 신경세포가 원인 모르게 서서히 소실되어 … Read More

건국대병원 신현진 교수, 새 결막낭종 제거술 개발

레이저로 치료성공률 높고, 수술시간 2분여로 짧아 건국대병원 안과 신현진 교수가 세극등 현미경을 이용한 레이저 결막낭종 제거술을 개발했다. 이는 지난 4월 SCI급 국제학술지인 ‘각막(Cornea)’에 게재됐다. 눈은 동공과 홍채로 이뤄진 검은 자위와 결막에 덮여 있는 흰 자위로 구성돼 … Read More

산모와 태아 위협하는 태반 조기 박리

임신 중 발생하는 태반 조기 박리는 분만 전에 태반이 자궁벽에서 먼저 떨어지는 것을 말한다. 산모와 태아 모두에게 위험한 임신 합병증으로, 짧은 시간 내 악화될 가능성이 높아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임신 기간 자궁벽에 … Read More

반복된 심한 복통 ‘췌장염’ 의심해야… 방치하면 췌장암 될 수도

우리 몸 가장 깊숙한 곳, 여러 장기에 둘러싸여 있는 췌장. 손바닥 반 정도의 작은 크기로 위장 뒤쪽에 위치해 은둔의 장기로 불린다. 췌장 질환은 단순 검사만으로 조기 발견이 어렵고 초기 증상이 거의 나타나지 않아 … Read More

전신 통증 계속 되는 섬유근육통, 가족 정신적지지 중요

특별한 이유 없이 3개월 이상 전신 통증이 이어지고, 생활이 힘들 정도로 피곤하고, 아침에 깰 때 상쾌한 느낌이 없거나 기억력이나 집중력에 반복적으로 문제가 생긴다면, 섬유근육통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섬유근육통은 신경계가 통증에 과민해지면서 전신에 걸친 만성 … Read More

원인도 예방법도 모르는 림프종, 어떻게 치료할까?

림프종은 우리 몸의 면역체계를 구성하는 림프계에 발생하는 종양을 뜻한다. 주로 림프절에서 악성 림프구세포들이 증식하기 시작하여 다른 림프절 및 골수를 포함한 신체 여러 부위로 퍼지는 질환이지만, 뇌, 피부, 골수와 같은 림프절 … Read More

소변 잠가도 잠가도 샐 것 같다면, 전립선이 문제

소변의 횟수가 증가하고, 자는 도중 소변을 보기 위해 일어나고, 심한 경우 소변을 지린다? 요실금의 증상과 비슷하지만, 전립선 비대증의 전형적인 증상이다. 전립선 비대증은 60대 남성의 60% 이상이 경험하는 흔한 질환이다. 전립선이 비대해지면서 요도가 좁아져 소변보기가 힘들어지고, 이 영향으로 방광의 소변 … Read More

[칼럼] 종잡을 수 없는 심장 박동, 부정맥

글 : 건국대학교병원 심장혈관내과 권창희 교수 정상 심장 박동이 아닌 다른 심장 근육에서 맥이 만들어지면서 발생하는 ‘조기 수축’, 심방에서 발생하면 ‘심방조기수축’, 심실에서 발생하면 ‘심실조기수축’이라고 부른다. 맥박 수가 분당 100회 이상으로 빠르게 나타나는 부정맥을 빈맥(頻脈)이라 하며 심실 상부 … Read More

만성 간질환 환자를 위한 6문 6답

우리나라 만성 간질환의 주요 원인은 주로 B형간염이었으나, 2000년대부터 실시한 B형간염 예방접종 사업으로 B형간염 유병률이 점차 줄어들고 있다. 치료제 발달 등의 이유로 B형간염, C형간염은 많이 줄었지만 아직 안심하기엔 이르다. 바이러스 간염이 사라진 대신, 지방간이 점차 만성 간질환의 주요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