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장질환 있으면 코로나19에 취약

기저질환 있으면 바이러스에 취약… 검사 시 의료진에게 밝혀야 국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이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다. 코로나19 확진을 받고, 치료를 받아 완치한 사례도 많지만 치료 도중에 사망하거나 … Read More

심상치않은 젊은 ‘전립선비대증’ 환자 증가

최근 5년 30대 이하 환자 33% 증가, 서구화된 생활습관 등이 원인 전립선은 전체 환자의 95%가 50대 이상일 정도로 중년 남성을 대표하는 질환이지만, 최근 30대 이하 환자의 증가 폭이 두드러진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통계에 따르면, 전립선비대증(질병코드 N40, 전립선증식증)으로 병원을 찾은 30대 이하 환자는 2014년 12,006명에서 2018년 15,997명으로 5년 새 약 33% 증가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 … Read More

관절염 사실은 이렇다, 전문의가 말하는 4문 4답

믿어 의심치 않던 건강상식이 알고 보면 사실이 아닐 때도 있고, 의도하지 않았지만 잘못된 정보를 전해 난감해진 경우도 있다. 잘못 알려진 관절염 상식은 병을 악화시킬 뿐 아니라 그만큼 통증이나 치료비용 및 스트레스를 가중시키는 … Read More

천안자생한방병원, 천안시복지재단에 코로나19 극복 후원금·한약 기탁

“코로나19, 함께 이겨내요” 천안자생한방병원(문자영 병원장)은 천안시복지재단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금 500만원과 한방쌍화탕 600포를 기탁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5일 충남 천안시 서북구 소재 천안시청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천안자생한방병원 문자영 병원장과 천안시복지재단 최창호 상임이사를 비롯한 각 기관 주요 … Read More

반복된 심한 복통 ‘췌장염’ 의심해야… 방치하면 췌장암 될 수도

우리 몸 가장 깊숙한 곳, 여러 장기에 둘러싸여 있는 췌장. 손바닥 반 정도의 작은 크기로 위장 뒤쪽에 위치해 은둔의 장기로 불린다. 췌장 질환은 단순 검사만으로 조기 발견이 어렵고 초기 증상이 거의 나타나지 않아 … Read More

자도자도 피곤하다면, 춘곤증 아니라 수면장애

극심한 피로와 졸음이 지속되면 수면장애 의심해야 겨울이 지나고 따뜻한 봄이 되자이유 없이 나른해지며 졸음이 쏟아진다는 사람이 많다. 계절 상 대부분 춘곤증이라 생각하는데 춘곤증은 겨우내 위축되어 있던 신진대사가 활발해지며 생긴 일시적인 현상으로 … Read More

봄에 약한 심장, 이유없이 가슴 두근거린다면

돌연사 주범인 부정맥, 특히 비정상적으로 빠른 ’빈맥‘ 주의해야 심장은 봄에 취약하다. 급격한 온도 변화에 몸이 적응하면서 부담이 가해질 수 있기 때문. 특히 꽃샘추위로 일교차가 큰 요즘, 다양한 심혈관질환 중 돌연사의 … Read More

코로나19만 의심하다 뇌졸중 놓치지 마세요

일교차 큰 지금, 고령자와 만성질환자 조심해야 전국민이 ‘코로나19’를 경계하고 있는 상황에서 코로나19 예방도 중요하지만 기저질환 관리도 중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로나19가 면역력이 높은 사람들에게서는 감염되지 않거나 감염되더라도 회복 속도가 빠를 수 … Read More

전신 통증 계속 되는 섬유근육통, 가족 정신적지지 중요

특별한 이유 없이 3개월 이상 전신 통증이 이어지고, 생활이 힘들 정도로 피곤하고, 아침에 깰 때 상쾌한 느낌이 없거나 기억력이나 집중력에 반복적으로 문제가 생긴다면, 섬유근육통을 의심해볼 필요가 있다. 섬유근육통은 신경계가 통증에 과민해지면서 전신에 걸친 만성 … Read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