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5mc, 두번째 글로벌병원 개원… “인천서 해외 고객 유치 나서”

글로벌 시장을 타겟으로 한 비만 특화 의료기관이 인천에 들어섰다.

비만클리닉ᆞ지방흡입 특화 의료기관 365mc는 인천시 구월동에 글로벌365mc병원을 개원했다고 밝혔다.

인천 글로벌365mc병원은 대전 글로벌365mc병원에 이은 365mc의 두번째 글로벌 시장 타겟 병원이다. 지난 해 12월 365mc가 대대적으로 선포한 글로벌 진출 선포 이후 처음 선보이는 병원급 신규 의료기관 런칭이기도 하다.

또 글로벌365mc병원은 국제항의 면모를 갖춘 국제도시, 인천에 자리잡은 만큼 적극적인 의료관광 마케팅 및 해외 환자 유치의 중심 병원이 될 전망이다.

국내 환자에게도 400여평 규모에 30개 병상을 갖춘 인천 지역 유일의 병원급 지방흡입 및 람스 특화 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한다.

글로벌365mc병원은 前서울 365mc병원 안재현 대표병원장이 수장을 맡았다. 안재현 대표병원장은 대한지방흡입학회 부회장을 역임하고, 지방흡입 수술 1만건 이상 집도한 이력의 소유자다.

이번 개원으로 총 16개 네트워크를 운영하고 있는 365mc는 서울, 부산, 대전에 이어 네 번째 병원급 지방흡입 의료기관을 맞이하게 됐다.

안재현 대표병원장은 “365mc는 국내 최대규모 비만특화ᆞ지방흡입 수술 의료기관으로 국내 비만 의학계를 선도해왔다”며 “마이크로소프트와 함께 개발한 인공지능 지방흡입 시스템, M.A.I.L과 함께 수많은 모방시술을 낳은 혁신적 지방흡입 시술, 람스(LAMS)까지 365mc의 비만 의학 기술의 집합체를 전세계 비만 시장에 선보일 수 있을 거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