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자생한방병원, 천안시복지재단에 코로나19 극복 후원금·한약 기탁

코로나19, 함께 이겨내요”

천안자생한방병원(문자영 병원장)은 천안시복지재단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후원금 500만원과 한방쌍화탕 600포를 기탁했다고 27일 밝혔다.

지난 25일 충남 천안시 서북구 소재 천안시청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천안자생한방병원 문자영 병원장과 천안시복지재단 최창호 상임이사를 비롯한 각 기관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전달된 후원금과 한약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천안 지역 노인, 장애인 등 보건취약계층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천안자생한방병원은 코로나19 확산 방지 및 환자 안전을 위해 매일 철저한 시설 방역을 시행하고 있다. 또한 방문자 전원에 대한 체온 측정, 방문 이력 확인, 호흡기 증상 유무 판별, 면회금지 등 외부 감염원 차단에도 노력 중이다.

천안자생한방병원 문자영 병원장은 “하루빨리 사태가 마무리되길 바라는 마음으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후원금과 한약을 전달했다”며 “천안자생한방병원 의료진과 임직원들도 코로나19 극복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천안자생한방병원은 한·양방 협진을 통한 세밀한 진단과 추나요법, 약침, 동작침법, 한약처방 등 한방 비수술 치료법으로 허리디스크, 목디스크, 척추관협착증 등 지역 주민들의 척추·관절 질환을 치료하고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